NEWS

‘주간아이돌’ 클라씨, 데뷔 후 달라진 학교생활?

2022-11-21
조회수 5

클라씨(CLASS:y)가 물오른 예능감과 러블리한 매력으로 팬심을 정조준했다.

클라씨(형서·채원·혜주·리원·지민·보은·선유)는 9일 오후 7시 30분 방송된 MBC M ‘주간아이돌’에 출연, 예능감과 연기력, K팝 커버까지 만점 활약을 펼쳤다.

‘주간아이돌’에서 클라씨는 팬들의 소원을 들어주는 시간을 가져 설렘을 안겼다. 모닝콜을 듣고 싶다는 팬의 요청에 보은은 사투리 모닝콜을 준비해 귀여운 매력을 뽐내는가 하면, 혜주는 잠을 쫓아내는 짱구 모닝콜을 선보여 폭소를 유발했다.

모닝콜로 예능감을 뽐낸 클라씨는 데뷔 후 달라진 학교생활 일화를 전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선유는 “쉴 틈 없이 사인 요청이 왔었다”라고 말문을 뗐고, 보은은 “1학년 후배들이 처음 온 날이었는데, 친구들이 많이 와서 그날 교실 문이 부서질 뻔 했다”라며 행복한 추억을 전했다.

형서의 인생 연기를 엿볼 수 있는 시간이 마련돼 기대를 높였다. 형서는 몰입력을 발휘, 드라마 ‘태양의 후예’와 ‘작은 아씨들’ 영화 ‘범죄도시2’ 명대사 연기를 펼쳐 놀라움을 자아냈다. 탁월한 연기로 MC 광희와 은혁을 만족시킨 형서는 “어제 1시간 동안 연습했다”라고 털어놓는 등 남다른 준비성을 자랑했다.

‘올라운더’ 클라씨의 매력도 빛을 발했다. 채원은 팬들의 요청에 IVE(아이브)의 ‘LOVE DIVE’를 부르며 음색을 뽐내 많은 이들의 귓가를 사로잡았다. 또 클라씨 멤버들은 청량한 모습이 보고 싶다는 팬들의 반응에 뉴진스의 ‘Hype boy’ 댄스를 완벽히 커버해 눈길을 끌었다.

후반부 K-POP 1초 퀴즈가 이어지자 ‘퍼포먼스 장인’ 클라씨의 활약이 이어졌다. 클라씨는 듣자마자 정답을 연이어 맞히며 IVE(아이브)의 ‘After LIKE’와 (여자)아이들의 ‘TOMBOY’, 블랙핑크의 ‘Pink Venom’까지 짧고 강력한 퍼포먼스를 펼쳐 시선을 독점했다.

새 앨범 ‘Day&Night(데이&나이트)’로 활동 중인 클라씨는 음악방송과 여러 예능을 통해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M25 4F 19-1, Seolleung-ro 145-gil,

Gangnam-gu, Seoul, Republic of Korea


Copyright (C) 2021 M25 all rights reserved

 

 

 

 



M25 4F 19-1, Seolleung-ro 145-gil, Gangnam-gu, Seoul, Republic of Korea
Copyright (C) 2021 M25 all rights reserved